민주당 원내부대표 9명 추가 임명
민주당 원내부대표 9명 추가 임명
  • 최정용 기자
  • 승인 2019.05.12 19:45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궐선거 당선자 발탁
유능성·탕평 등 고려
이인영號 인선 마무리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12일 원내부대표 9명을 임명, 원내대표단 인선을 완료했다.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정론관 기자회견을 통해 이 원내대표가 고용진·김정호·맹성규·박경미·서삼석·이규희·임종성·제윤경·표창원 의원 등 9명을 원내부대표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 원내대표는 당선 당일인 8일 곧바로 원내대변인에 박찬대·정춘숙 의원을, 원내부대표로 김영호 의원을 임명한 데 이어 10일 원내수석부대표에 이 의원을 선임한 바 있다.

이 원내수석부대표는 “하루라도 빨리 꽉 막힌 정국을 풀고 추가경정예산과 민생입법 등 산적한 현안을 해결해야 한다는 막중한 임무가 있는 만큼 인선에 많은 고심을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원내부대표 인선은 유능성과 탕평, 보궐선거 당선자 발탁, 지역별 안배, 상임위별 안배 등을 주요 원칙으로 고려했다고 전했다.

이 원내수석부대표는 “보통 선거 이후에는 논공행상식 인사가 이뤄지지만 이번에는 유능성을 기준으로 부대표단을 물색, 결과적으로 탕평인사라 자평한다”며 “그동안 당직에서 소외돼 온 보궐선거 당선자를 당의 새로움을 위해 발탁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은 20대 총선 기준 수도권 당선자가 81명으로 74%다. 다음 총선에서도 전국 정당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원내대표단 인선에서도 소외되는 지역이 없도록 골고루 인선했다”고 덧붙였다.

/최정용기자 wes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