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모범부부 12쌍에게 리마인드웨딩
양평 모범부부 12쌍에게 리마인드웨딩
  • 김영복 기자
  • 승인 2019.05.21 19:48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1회 부부의 날 기념행사
“가족친화 郡 만드는 데 앞장”

 

양평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지난 20일 부부의 날을 맞아 대명호텔앤리조트 양평에서 12개 읍·면 모범부부 12쌍과 가족, 지역주민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1회 부부의 날 기념행사 리마인드웨딩’을 진행했다.

부부의 날은 둘이 하나돼 행복한 가정을 만들자는 취지 하에 건전한 가족문화 정착과 가족해체 예방을 위해 여성가족부의 주관으로 제정된 대한민국 기념일로, 이 행사는 2009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정동균 양평군수의 축하메시지와 모범부부 표창 수여, 대표부부의 혼인서약이 진행돼 부부의 소중함과 인생의 동반자로서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도록 했다.

또 행사 후반부에는 지평면 모범부부 자녀의 사랑과 정성이 담긴 편지 낭독과 12쌍 부부의 행복한 영상 상영으로 행사분위기를 더욱 훈훈하게 고조시켰다.

특히 올해에는 대명호텔앤리조트 양평점에서 대관비 및 웨딩홀 인테리어 비용을 후원한 것은 물론, 식사비용까지 할인해줘 더욱 풍성하고 뜻깊은 행사가 되었다.

박우영 센터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서로에 대한 존중과 배려를 바탕으로 화목하게 살아온 부부들에게 박수를 보낸다”며 “이혼율이 급증하고 있는 현대사회에 이번 행사를 통해 건강한 부부문화를 확산하고 가족친화적인 양평군을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양평=김영복기자 ky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