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칠승, 수소열차 개발·활성화 국회 토론회 개최
권칠승, 수소열차 개발·활성화 국회 토론회 개최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06.09 19:55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권칠승(화성병)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0일 국회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수소열차 개발과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토론회’를 같은 당 신창현·임종성 의원과 공동 개최한다.

올해 초 문재인 대통령은 울산을 방문해 ‘수소경제’ 시대를 선언하고, 정부가 수소경제 로드맵을 발표한 후 수소경제로의 에너지 패러다임 혁신이 모빌리티 분야에서도 새롭게 각광 받고 있다.

최근에는 우리나라는 핵심부품 99%의 국산화 기술력으로 가장 먼 거리를 달릴 수 있는 세계 최초의 수소차 양산에 성공하며 수소위원회 회원사들을 선도해 가고 있다.

권 의원은 “수소전기차 개발 부분에 있어 이러한 높은 수준의 기술력 보유와 달리, 수소열차와 관련해서는 연구개발 시작 단계로 미국·유럽 등에 비해 미흡한 것은 사실”이라며 “수소열차 상업운행은 새로운 산업 생태계의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구정서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철도전문대학원 교수를 좌장으로 발제자인 김길동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스마트전기신호본부 본부장을 비롯해 정정래 한국철도공사 기술본부 연구원장, 송상석 녹색교통운동 사무처장, 김헌정 국토교통부 철도정책과 과장, 최연우 산업통상자원부 신에너지산업과 과장, 김영우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과 과장 등 철도업계와 학계, 정부부처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논의할 예정이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