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교육환경개선 ‘앞장’ 57억여원 투입 인재육성 지원
가평군, 교육환경개선 ‘앞장’ 57억여원 투입 인재육성 지원
  • 김영복 기자
  • 승인 2019.06.10 20:05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올해 57억여원을 투입해 교육환경 개선 및 인재육성 지원에 나서고 있다.

10일 군에 따르면 지역 우수인재들의 지원 및 가정환경이 어려운 학생들의 학업 여건 개선을 위해 군은 지난해와 같은 150여명의 장학생을 선별, 장학금 2억여 원을 지급하고 도정유공자 장학금 지원 13명과 경기도민회장학회 장학생 10명도 추천키로 했다.

군은 2024년까지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장학금 조성 300억 원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58.75%인 176억여 원을 조성함으로써 경제적 부담감소 및 균등한 교육기회 제공에 노력하고 있다.

이와 함께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한 무상교육으로 중·고등학교 신입생 교복비 2억여 원도 지원하며 급식비 4억, 교통비 3억여원도 지원해 교육의 공공성 강화및 가계부담을 경감키로 했다.

이에 관내 중학교 6개교 400여 명, 고등학교 5개교 500여 명 등 총 11개교 900여 명의 학생들이 수혜를 입었으며 처음으로 실시된 지난해 무상교복비로는 2억여 원이 지원돼 700여명이 혜택을 누렸다.

군은 또 3억여원을 들여 지난 2월 호주 청소년 국제교류에 중·고교생 27명을 참가시킨데 이어 7월에는 캐나다, 9월에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중국청소년 국제교류도 추진해 견문을 넓여 나갈 계획이다.

또 향토인재들이 학업에 전념할수 있도록 주거편의 제공을 위해 대학생 장학관 및 기숙사 운영에 3억여 원을 투입하고 지역대학생 학업활동 지원에 1억여 원을 지원함으로써 학업편의 제공 및 경제적으로 도움을 주기로 했다.

/가평=김영복기자 ky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