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문화의전당 브런치콘서트 이번 무대는 ‘정동하’
도문화의전당 브런치콘서트 이번 무대는 ‘정동하’
  • 최인규 기자
  • 승인 2019.06.11 19:17
  • 댓글 0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이우종)의 대표 브랜드 공연 브런치콘서트(부제: 11시의 뉴트로)의 두 번째 이야기 ‘It’s 정동하’가 오는 13일 오전 11시 경기도문화의전당 소극장에서 펼쳐진다.

‘11시의 뉴트로’ 6월의 게스트 정동하는 지난 2005년 부활의 보컬로 데뷔한 이후, ‘불후의 명곡’, ‘복면가왕’등 음악 경연 프로그램과 2012년부터 뮤지컬 ‘요셉 어메이징’, ‘노트르담 드 파리’, ‘잭 더 리퍼’ 등에 출연해 가수이자 배우로서 꾸준히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이번 공연에서 정동하는 진공관 앰프와 빈티지 스피커를 통해 전달되는 따뜻하고 편안한 질감의 어쿠스틱 사운드로 지금까지 만나보지 못한 색다른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공연은 1900년대 초의 복고풍 응접실로 연출된 로비와 축음기, 장전축, 라디오, 턴테이블, 흑백 진공관 TV 등 지나온 시간을 담은 소품, 브런치로 제공되는 샌드위치의 클래식한 포장에 이르기까지 관객들이 공연장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나갈 때까지 직접 ‘뉴트로’를 경험하게 할 것이다.

한편 2019년 한국지역난방공사의 후원으로 4월부터 진행된 브런치콘서트는 오는 10월과 12월에도 진행된다.

/최인규기자 choiinko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