佛, 안도라 꺾고 유로2020 조 1위
佛, 안도라 꺾고 유로2020 조 1위
  • 연합뉴스
  • 승인 2019.06.12 19:54
  • 댓글 0
  •   1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바페, 성인무대 통산 100호 골
2018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챔피언 프랑스 축구대표팀이 약체 안도라를 꺾고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예선 H조 선두로 올라섰다.

프랑스의 ‘신성’ 킬리앙 음바페(21·파리 생제르맹)는 결승 골을 책임지면서 성인 커리어 통산 100호 골을 작성했다.

프랑스는 12일 안도라 라 베야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안도라와 유로 2020 예선 H조 4차전에서 4-0으로 완승했다.

3차전에서 터키에 덜미를 잡혔던 프랑스는 3승 1패(승점 9점·골득실 9)를 기록, 이날 아이슬란드(승점 9점·골득실 0)에 1-2로 패한 터키(승점 9점·골득실 7)를 2위로 끌어내리고 골 득실에서 앞서 선두로 복귀했다.

이날의 스타는 음바페였다. 1988년 12월 20일생으로 만 20살인 음바페는 전반 11분 만에 앙투안 그리에즈만의 침투 패스를 받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골키퍼 키를 살짝 넘기는 칩슛으로 결승 골을 뽑았다.이번 득점으로 음바페는 성인 무대에서 개인 통산 100호 골을 작성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