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고부 200m 우승 성하원, 400m계주도 석권 ‘2관왕’
여고부 200m 우승 성하원, 400m계주도 석권 ‘2관왕’
  • 정민수 기자
  • 승인 2019.06.16 20:00
  • 댓글 0
  •   2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7회 KBS배 전국육상경기
황현우, 400m허들 金 ‘2관왕’
이민정, 200m 1위로 두번째 金
구월여중 정연지, 여중부 2관왕

경기체고, 400m계주 대회신 金
성하원(용인고)이 제47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

성하원은 16일 경북 김천종합스포츠타운 육상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나흘째 여자고등부 400m 계주에서 신서연, 김하은, 김다은과 팀을 이뤄 용인고가 47초98로 경남체고(48초94)와 경북체고(49초39)를 꺾고 우승하는 데 기여했다.

이로써 성하원은 여고부 200m 우승에 이어 이번 대회 두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또 남일반 400m 허들에서는 황현우(화성시청)가 50초49로 한세현(경남 함안군청·50초82)과 김현빈(성균관대·51초60)을 따돌리고 우승해 400m 혼성계주 금메달에 이어 2관왕이 됐고 여일반 200m에서는 이민정(시흥시청)이 24초17로 신다혜(김포시청·24초81)와 임지희(시흥시청·25초51)를 꺾고 1위에 올라 400m 계주 우승에 이어 2관왕 대열에 합류했으며 여중부 5경기에서는 100m 허들 우승자 정연지(인천 구월여중)가 2천664점으로 김영미(인천 인화여중·2천658점)와 김민경(경북 대흥중·2천608점)을 제치고 우승해 2관왕이 됐다.

남고부 400m 계주에서는 김동하, 서민혁, 이승범, 이시몬이 이어달린 경기체고가 41초32의 대회신기록으로 경북체고(41초91)와 양주 덕계고(42초18)를 꺾고 우승했고 남중부 장대높이뛰기에서는 김채민(경기체중)이 4m를 넘어 이성민(부산 대청중)과 이두현(대구체중·이상 3m60·시기차)를 제치고 1위에 올랐으며 여일반 1만m에서는 박호선(경기도청)이 35분04초81로 이숙정(삼성전자·35분04초85)과 임예진(경기도청·35분49초83)을 따돌리고 패권을 안았다.

이밖에 남일반 포환던지기에서는 정일우(남양주시청)가 18m29로 황인성(포항시청·17m82)과 진명우(한국체대·17m64)을 꺾고 우승했고 여일반 400m 허들에서는 김경화(인천 남동구청)가 1분00초51로 오세라(김포시청·1분01초17)와 정영희(강원 정선군청·1분01초44)를 제치고 1위에 올랐으며 여중부 400m 계주에서는 양다희, 김윤서, 김나현, 이수림이 팀을 이룬 구월여중이 52초96으로 인천 인화여중(53초07)과 시흥 신천중(55초10)을 제치고 우승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