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이주여성 농업인-후견인 ‘한자리에’
도내 이주여성 농업인-후견인 ‘한자리에’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7.11 20:17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농협 대회의실에서 열려
1대 1 맞춤교육으로 정착 지원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는 11일 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민여성 농업인과 후견인 화합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경기농협 제공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는 11일 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민여성 농업인과 후견인 화합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경기농협 제공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가 11일 ‘이민여성 농업인과 후견인 화합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지역본부 대회의실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이민여성 농업인과 후견인 등 120여명이 참여했다.

‘이민여성 농업인 1대 1 맞춤농업교육’은 농업종사를 희망하는 이민여성 농업인과 전문여성 농업인을 연계한 1대 1 맞춤 농업교육으로 우수농촌 인력을 양성해 농촌지역 결혼이민여성과 가족의 안정적 정착을 지원하고자 농협중앙회와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동으로 실시하고 있는 사업이다.

이번 간담회는 SNS 등 인터넷망을 활용한 농산물 판매방법에 대한 특강을 시작으로 이민여성의 농촌정착 지원을 위한 후견인의 역할과 우수사례 발표, 농촌 이민여성 한국생활 정착기 정보 공유 순으로 진행됐다.

농협중앙회 남창현 경기지역본부장은 “이민여성이 한국 농촌 사회 구성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힘쓰고 계신 농·축협 여성복지 담당자과 후견인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이민여성 개개인의 역량과 정착단계에 따른 수준별·품목별 농업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는 등 농촌 다문화가족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