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 아파트 낮은 등급 목재사용
신축 아파트 낮은 등급 목재사용
  • 김용권 기자
  • 승인 2019.07.11 20:51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가구시공업체 3곳 경찰수사
부천의 한 가구시공업체가 계약을 어기고 신축 아파트에 친환경 자재 대신 낮은 등급의 자재를 사용했다는 고발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부천원미경찰서는 A가구시공업체와 하청업체 등 3개 업체 관계자들을 조사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고발인인 아파트 가구업체 관계자는 고발장에서 “친환경 자재 등급 E0 등급의 목재 9만7천여장을 사용해 가구를 제작하기로 A업체와 계약했는데 A업체는 이 등급의 목재를 4천여장만 사용했다”며 “나머지 목재는 등급이 낮은 E1 등급을 사용했다”고 주장했다.

E1 등급의 목재는 접착제 등이 사용돼 폼알데하이드가 E0 등급 목재의 3배인 1.5㎎/L가량 방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천=김용권기자 yk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