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프마켓 활용방안, 시민에 묻는다
캠프마켓 활용방안, 시민에 묻는다
  • 이정규 기자
  • 승인 2019.07.17 20:07
  • 댓글 0
  •   6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원 명칭 변경 시민공모 방침

11월 중 콘퍼런스 개최 예정
시민참여위원 “심도있는 논의”
인천시 캠프마켓(부평미군기지) 시민참여위원회는 17일 캠프마켓 부지에 조성될 공원명칭 변경을 논의하고, 올해 11월 중 시민과 함께하는 콘퍼런스를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캠프마켓에 조성될 공원의 명칭은 현재 ‘신촌공원’으로 불리고 있으나, 이 지역의 역사성, 지역성 등을 고려하여 공원명칭을 시민공모를 통해 변경키로 했다.

시민공모 방식, 심사기준, 상금 등 구체적인 사항은 오는 8월 중 결정하여 공고할 예정이며, 콘퍼런스 행사기간 중 심사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시민참여위원 A씨는 “시민이 공원 명칭을 직접 제안하는 방식으로 심사기준에 따라 역사성, 지역성 등을 고려한 명칭을 심사하겠다”며, “입상한 작품은 공원조성계획에 반영하여 캠프마켓을 시민이 만들어가는 공원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이번 시민참여위원회에서는 ‘제2회 캠프마켓 컨퍼런스’를 시민과 함께하는 행사로 캠프마켓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고, 캠프마켓 반환 이후 구체적 활용방안을 시민과 함께 논의할 수 있는 자리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콘퍼런스는 올해 추경에 1억5천만원을 반영해 오는 9월 중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하고, 11월 중 개최할 예정이다. 여기에 장소 및 구체적 계획 등을 고려해 시민들이 더 편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시기를 앞당기는 것도 검토한다.

회의에 참석한 또 다른 시민참여위원 B씨는 “이번 콘퍼런스는 캠프마켓 반환 이후 활용방안에 대해 시민들의 의견을 직접 들을 수 있는 기회인만큼 심도 있는 논의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최대한 시민들이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정규기자 lj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