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서운 30대… 채팅으로 만난 여성 살해
무서운 30대… 채팅으로 만난 여성 살해
  • 김용권 기자
  • 승인 2019.08.13 19:52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만남 50대女와 모텔 입실
금품 갈취위해 목 졸라 숨지게 해
부천 한 모텔에서 50대 여성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혐의를 시인했다.

부천원미경찰서는 13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한 A(35)씨로부터 “금품을 갈취할 목적으로 B(58)씨를 목 졸라 숨지게 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전 부천시 심곡동 한 모텔에서 B씨를 살해한 혐의로 같은 날 서울에서 긴급체포됐다.

B씨는 같은 날 오전 2시쯤 이 모텔에 입실했으며 10시간 뒤인 낮 12시 29분쯤 숨진 채로 모텔 직원에게 발견됐다.

발견 당시 B씨는 얼굴 부위에 멍이 들어 있었으며, 양손이 몸 앞으로 묶인 채였다.

경찰은 모텔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 A씨가 지난 11일 오후 7시쯤 이 모텔에 입실했으며, 다음날 오전 2시부터 5시까지 3시간 가량 B씨와 함께 머문 것을 포착했다.

A씨는 인터넷 채팅으로 B씨와 만난 뒤 범행하고 현금 8만원과 신용카드 수장을 가로채 도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경부압박질식사라는 국과수 1차 구두 소견 등을 종합해 추가 조사를 한뒤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부천=김용권기자 yk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