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년간 방치된 市 재산… ‘드론’ 으로 찾다
11년간 방치된 市 재산… ‘드론’ 으로 찾다
  • 이화우 기자
  • 승인 2019.08.13 20:06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공유재산 실태조사 중
가감정액 3억3500만 원 상당
남양주시가 드론 항공촬영을 통해 찾아낸 11년간 방치된 미등기 토지 위치와 시 관계자의 드론 조종(왼쪽 아래) 모습./남양주 제공
남양주시가 드론 항공촬영을 통해 찾아낸 11년간 방치된 미등기 토지 위치와 시 관계자의 드론 조종(왼쪽 아래) 모습./남양주 제공

 

남양주시가 드론으로 공유재산 실태조사 중 아파트 사업시행자가 진출입 도로 개설 후 11년간 미등기 상태로 방치된 토지를 확인하고 최근 소유권을 확보 했다고 1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해당 토지는 화도읍 가곡리 소재의 아파트 진출입 도로로 2008년에 토지개발 사업 완료 후 5필지의 지적공부가 폐쇄돼 새로이 1필지로 지적 공부를 시행했으나 최근까지 사업 시행자가 소유권 보존등기를 이행하지 않아 미등기 상태로 11년간 방치된 재산이다.

시가 이번에 찾은 토지는 면적 1천676㎡, 가감정액 3억3천500만 원 상당이다.

/남양주=이화우기자 l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