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로 변신
삼성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로 변신
  • 이주철 기자
  • 승인 2019.09.08 20:09
  • 댓글 0
  •   5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IoT기능 탑재 신제품 출시
세계 유명가구업체와 협업 추진
삼성전자는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냉장고인 ‘비스포크(BESPOKE)’에 스마트가전 브랜드 ‘패밀리허브’의 사물인터넷(IoT) 기능을 탑재한 신제품을 내년 초 출시할 것이라고 8일 밝혔다.

양혜순 키친 상품기획담당 상무는 이날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IT 전시회 ‘IFA 2019’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비스포크에 패밀리허브를 결합한 상품을 내년 초에 내놓는다는 목표로 개발하고 있다”면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0’에서 선보이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6월 국내에서 출시한 비스포크에 대한 소비자 반응이 좋다면서 내년 초에는 유럽에서도 판매를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SNS를 통해 비스포크를 소개하면서 해외에서도 관심이 높아졌다고 소개한 뒤 “해외 작가들이나 세계 유명 가구업체들과 협업하는 방안도 협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이주철기자 jc3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