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광색 가방덮개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형광색 가방덮개로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
  • 박광만 기자
  • 승인 2019.09.09 18:59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署 교통안전 나눔 전달식
매곡초 학생에게 안전용품 지원

 

광주경찰서는 9일 임종성 의원, 엄명용 서장, 박광실 교장, 녹색어머니회, 학교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손해보험협회로부터 1천만원 상당의 가방안전덮개 1천개를 전달받아 매곡초등학교 학생들에게 교통안전용품을 지원하는 교통안전 나눔 전달식을 가졌다.

이는 지난 3월 유관기관 합동으로 어린이통학로 대진단을 실시하면서 인도가 없는 구간이 많아 어린이 보행환경이 열악해 이를 개선하는 데 오랜 기간 소요됨에 따라 매곡초등학교 학부모들이 시인성 확보를 위해 전학년 가방덮개 보급에 대한 의견을 제시해 이뤄졌다.

이에 광주서는 임종성 의원실과 협업, 손해보험협회의 지원을 받아 전학년을 대상으로 가방덮개을 지급했다.

가방덮개는 시인성이 좋은 형광색 덮개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 통행 제한 속도인 30이라는 숫자가 크게 적혀있어 운전자들에게 스쿨존을 알리고 서행을 유도한다.

특히 방수 소재로 만들어져 교통사고가 많은 정마철에도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적이다.

임종성 의원은 “어두운 밤에 운전할 때에는 어린이들이 시야에 잘 들어오지 않는다”며 “실제로 가방덮개를 착용하면 보행자 발견거리가 3배나 증가해 어린이들을 안전하게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엄명용 광주경찰서장은 “등하교 시간대 초등학교에 지속적으로 경찰관을 배치해 안전활동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광주=박광만기자 kmpar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