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철호 “도로공사, 하이패스요금 3억 더 걷어가”
홍철호 “도로공사, 하이패스요금 3억 더 걷어가”
  • 천용남 기자
  • 승인 2019.09.18 20:52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홍철호(김포을) 의원은 최근 4년 8개월간 한국도로공사가 시스템 오류로 인해 하이패스 요금 3억5천여만원을 부당하게 더 걷어갔다고 밝혔다.

18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홍철호 의원이 한국도로공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올해 8월말까지 한국도로공사가 하이패스 요금을 초과해 더 걷어간 금액은 2015년 1천615만7천원(2천129건), 2016년 1천799만4천원(2천516건), 2017년 9천631만6천원(1만 3천32건), 지난해 1억5천185만원(2만 565건), 올해 8월 기준 6천858만5천원(9천37건) 등이다.

최근 4년 8개월간 3억5천90만원(4만 7천279건)을 더 걷은 셈이다.

지난해 잘못 걷은 금액(1억5천185만원)은 2015년(1천615만7천원) 대비 9.4배 급증했다.

하지만 한국도로공사는 올해 8월말 기준 전체의 68%인 2억3천873만원만 환불한 것으로 확인됐다.

홍 의원은 “한국도로공사는 하이패스 단말기 통신시스템을 개선 및 보완해 과납 요금이 발생하지 않도록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포=천용남기자 cyn50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