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의 도시’ 이천 견인한 아름다운 사람들
‘문화예술의 도시’ 이천 견인한 아름다운 사람들
  • 방복길 기자
  • 승인 2019.09.30 19:37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이천시 문화상’의 수상자로 이동준씨, 김종원씨, 권순영씨가 선정됐다.

시는 1990년부터 향토문화의 진흥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큰 인사를 널리 발굴해 시상함으로써 문화예술 도시로서의 이미지 제고와 지역 문화·예술의 저변 확대를 도모하고 있다.

이날 문화예술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이동준씨는 이천문화원 사무국장으로, 이천문화원이 대한민국 229개 지방문화원 중 최우수 문화원(2014)으로 선정되는 데 기여했을 뿐 아니라 지역문화지인 ‘설봉문화’를 개편·발간하고 마을의 문화자원을 활용한 마을기록사업인 ‘마을지’, ‘이천시지’ 등을 발간하는 등 이천의 지역문화 활성화에 기여했다.

체육부문 수상자인 김종원씨는 이천체육회 부회장으로, 2012년 이천시 족구협회 회장을 역임하여 족구가 시민들에게 활성화 되도록 기여한 것은 물론, 활발한 체육회 활동을 통해 생활체육의 활성화에 기여했다.

지역사회봉사부문의 권순영씨는 이천시 새마을부녀회 회장을 역임하며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에 참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권씨는 녹색나눔장터 바자회, 사랑의 김장담그기, 경로효도잔치, 태극기 달기 캠페인, 새마을협의회 바자회, 학교폭력예방 캠페인 등 다양한 사회봉사와 캠페인에 참여해 소외된 이웃을 돕는 등 지역사회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천=방복길기자 bb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