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창원 “ 사상 최악 20대 국회, 불출마로 참회”
표창원 “ 사상 최악 20대 국회, 불출마로 참회”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0.24 20:05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민생 외면하고 정쟁 매몰
남은 기간 개혁법안에 최선 다짐
더불어민주당 표창원(용인정) 의원이 내년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표 의원은 24일 입장문을 통해 “사상 최악이었던 20대 국회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며 “오랜 고민과 가족회의 끝에 총선 불출마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표 의원은 “국가와 국민을 위해 일해야 하는 국회, 정쟁에 매몰돼 민생을 외면하고 본분을 망각했다. 제가 질 수 있는 만큼의 책임을 지고 불출마 방식으로 참회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초심을 잃게 된다면 스스로 그만둘 것이란 약속을 지키는 것”이라며 “오직 정의만을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겠다는 초심이 흔들린 건 아닌지 고민하고 갈등하고 아파한 불면의 밤이 많았다”고 말했다.

그는 “상대 정파가 아닌 중립적 시민 혹은 저를 지지했던 시민들에게서조차 ‘실망했다’는 말을 듣는 일이 여러 차례 있었다. 하나하나 시시비비를 가리는 것보다는 4년의 임기를 끝으로 불출마함으로써 그 총체적 책임을 지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표 의원은 “남은 기간 개혁 법안과 지역 현안 해결에 최선을 다하고, 민주당의 총선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 하겠다”고 덧붙였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