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차세대 건설 스타트업 발굴
포스코건설, 차세대 건설 스타트업 발굴
  • 신재호 기자
  • 승인 2019.11.04 20:09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창업지원+건설 품질
두 토끼 잡기 ‘경진대회’
내년 3월까지 두차례 진행
최종 선발 3개팀 선정
인하대 창업보육센터 무상입주
포스코건설은 인하대학교 창업지원단과 함께 건설업 분야의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차세대 건설관련 스타트업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창업지원 분야는 건설현장 안전사고를 획기적으로 줄이거나 시공품질 향상, 하자저감 등 건설분야의 품질을 높일 수 있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다.

참가대상은 인천지역 거주자 혹은 재학 중인 만 39세 이하이면 되며, 예비창업자의 경우는 업력 7년 미만의 경력자에 해당한다.

이번 건설업과 연계한 지역 청년 창업지원은 ‘발전하는 기업시민’이란 주제로 청년 창업자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건설 품질 향상과 연계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건설분야와 연계한 벤처창업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먼저 포스코건설이 사내공모를 통해 수합한 현장 시공분야 개선을 위한 문제점 발굴 아이디어를 창업 희망자들에게 설명하고, 창업 희망자들은 이의 해결방안을 구체화 하는 방식으로 창업지원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내년 3월까지 두차례의 경진대회를 거쳐 선발된 3개팀은 인하대 창업보육센터에 무상입주하고 창업지원을 위한 상금도 제공받아 본격적인 창업에 돌입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이번 건설업 연계 청년창업 지원사업이 성과가 확인되면 내년부터는 정례적인 기업시민 활동으로 추진하는 한편, 지원 대상과 규모도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신재호기자 sjh455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