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폴란드·터키서 421만달러 수출상담
부평구, 폴란드·터키서 421만달러 수출상담
  • 박창우 기자
  • 승인 2019.11.05 19:59
  • 댓글 0
  •   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중소기업 7개 업체 참가
높은 기술력 호평 수출길 활짝

단장으로 나선 차준택 구청장
“해외시장 진출 적극 지원”
지난달 29일 부평구 중소기업들이 폴란드 바이어들을 만나기에 앞서 수출 성공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부평구 제공
지난달 29일 부평구 중소기업들이 폴란드 바이어들을 만나기에 앞서 수출 성공을 다짐하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부평구 제공

 

 

인천 부평구는 차준택 구청장을 단장으로 하는 ‘수출통상촉진단’을 폴란드와 터키에 파견해 421만달러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수출통상촉진단은 해외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판로개척 기회를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일까지 진행됐다.

이번 파견단에는 ㈜쓰리스타, ㈜부텍스, ㈜레오테크, 비바코리아, ㈜프로텍메디칼, 신의엔텍㈜, ㈜세광세록스 등 7개 업체가 선정됐다.

특히 상담회 기간 중 공기질 측정기를 제조하는 ㈜레오테크와 LED 시스템을 생산하고 있는 ㈜부텍스는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아 호평을 받는 등 참가 업체 대부분이 유력 바이어와 상담해 향후 주목할 만한 결과가 예상되고 있다.

김남극 ㈜프로텍메디칼 이사는 “중소기업의 해외수출 사업이 기업 혼자 하기에는 쉽지 않은 실정”이라며 “부평구가 수출통상촉진단으로 참가할 기회를 마련해 줘 좋았고, 모든 기업이 성과를 이뤄 더 뜻 깊었다”고 말했다.

차준택 구청장은 “한 번에 계약이 이뤄지기는 쉽지 않겠지만 바이어와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추가 자료를 교환해 해외시장 개척에 성공하길 바란다”며 “앞으로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창우기자 pc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