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미·중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발의
남·북·미·중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 발의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1.05 20:26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김경협 의원 대표 발의
민주·바른·정의 등 71명 참여

한국전쟁 당사국인 남북미중이 정전체제를 종식하고, 항구적인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의 공동 의지를 표명하는 종전선언을 실행할 것을 촉구하는 국회 결의안이 5일 발의됐다.

더불어민주당 김경협(부천 원미갑·사진) 의원이 대표 발의한 ‘한반도 종전선언 촉구 결의안’은 당사국인 남북미중이 종전선언을 조속히 실행함과 동시에 법적 구속력을 갖는 ‘평화협정’ 체결 논의의 시작을 촉구했다.

또 ‘평화협정’을 위해 북미가 비핵화 협상에서 성과를 내줄 것과 비핵화와 남북관계 발전을 위해 남북 정부가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을 요구했다.

발의에는 이해찬 대표를 포함한 민주당 의원 65명과 바른미래당 이동섭 의원, 정의당 김종대·여영국 의원, 대안신당 박지원·최경환 의원, 무소속 손혜원 등 여야 의원 71명이 참여했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