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보건환경연 “독감 예방접종 서둘러 주세요”
道보건환경연 “독감 예방접종 서둘러 주세요”
  • 안경환 기자
  • 승인 2019.11.11 20:37
  • 댓글 0
  •   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서 첫 A형 인플루엔자 검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11월 첫째 주 도내 한 병원에서 채취된 호흡기 질환자의 검체에서 올가을 들어 처음으로 A형 인플루엔자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11일 밝혔다.

이엥 따라 예방접종 실시 및 철저한 개인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A형인플루엔자 바이러스 검출시기가 지난해(38주차)보다 7주 가량 늦지만 지난해에도 45주차부터 본격적으로 유행하기 시작한 만큼 바이러스 검출이 점차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번에 검출된 인플루엔자바이러스는 지난 2009년 세계적으로 유행했던 ‘A(H1N1)pdm09형’으로 매년 유행하는 계절 독감의 원인이 되는 바이러스다.

독감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에 의해 감염되는 전염성 높은 호흡기 질환으로 38℃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 기침, 인후통 등의 호흡기 증상과 근육통, 피로감 등 전신 증상을 동반한다.

매년 11월부터 이듬해 4월까지를 유행기간으로 꼽고 있으며 통상 12월에 절정을 이루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윤미혜 원장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평소 손씻기와 기침예절, 마스크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특히 어린이나 노약자 등 면역 취약계층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아야 하며, 백신접종 후 예방효과가 나오기까지 2주~4주가량 걸리는 만큼 가급적 접종을 서두르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