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수능 1교시 결시율 11.35%…작년보다 0.69%P 상승
경기도 수능 1교시 결시율 11.35%…작년보다 0.69%P 상승
  • 안직수 기자
  • 승인 2019.11.14 19:49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은 14일 진행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1교시 결시율이 오전 10시 현재 11.35%로 잠정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작년 1교시 결시율 10.66%보다 0.69%P 오른 수치다.

2교시 수학영역 결시율은 11.20%였으며 3교시 영어영역 12.33%, 4교시 중 한국사 12.92%, 탐구영역 11.78%로 집계됐다.

올해는 결시율이 작년에 비해 전반적으로 0.69%~0.91%p 높다.

도내 수험생 가운데 부정행위자는 11명이 적발됐다. ▲반입금지 물품(전자기기) 소지 5명, ▲종료령 후 답안지 표기 5명 ▲기타 1명으로, 부정행위자는 조사 뒤 확정되면 당해년도 성적이 무효처리 된다.

도내 전체 수험생은 전년도보다 1만799명 줄어든 15만2천433명이다.

남학생은 7만9천460명, 여학생은 7만2천973명이다.

교시별 지원 현황은 1교시 국어영역 15만1천464명, 2교시 수학 영역 14만3천955명, 3교시 영어영역 15만490명, 4교시 탐구영역 14만5천535명, 5교시 제2외국어 및 한문 영역 2만6천609명이다.

한국사는 필수과목으로 모든 수험생이 지원했다.

건강상의 이유로 병원 시험장에서 수능을 치르는 수험생 3명을 비롯해 총 205명은 별도의 시험실에서 시험에 응시했다.

아울러 도내 수험생 중 65세 이상 수험생은 9명이며, 최연소 수험생은 15세로 5명인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문제와 정답 이의신청 기간은 11월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이며 11월 25일에 정답이 확정되면 성적 통지 및 배부는 12월 4일부터 제공될 예정이다.

/안직수기자 jsah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