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병원서 옹벽 무너져 작업자 2명 사망
부천 병원서 옹벽 무너져 작업자 2명 사망
  • 김용권 기자
  • 승인 2019.11.17 19:11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한 병원에서 벽제 철거작업을 벌이던 중 옹벽이 무너져 작업자 2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7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8분쯤 부천시 약대동 한 병원 3층에서 병동 확장 공사을 위해 벽제를 철거하던 중 옹벽이 무너져 작업자 A(51)씨와 B(55)씨가 깔렸다.

이 사고로 A씨는 현장에서 숨졌고, B씨는 자체구조 후 1층 응급실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을 거뒀다.

사고 당시 현장에는 7명의 작업자가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부천=김용권기자 yk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