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안양시 민속경연 차명숙, ‘종합 대상’ 영예
제16회 안양시 민속경연 차명숙, ‘종합 대상’ 영예
  • 장순철 기자
  • 승인 2019.11.18 20:18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문화원은 지난 16일 문화원 내 강당에서 ‘제16회 안양시 민속경연대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안양시 민속경연대회는 지역의 전통문화를 계승·발전시키고 활성화시키기 위해 시작됐다.

전풍식 안양문화원장의 개회사 및 추혜선 국회의원, 임재훈 국회의원의 축사로 시작된 이날 대회는 성악 및 기악, 무용, 사물놀이 3종목 순으로 이뤄졌으며, 전통문화를 사랑하는 문화예술단체 및 개인 총 18팀이 참가해 경연을 펼쳤다.

또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점수가 집계되는 동안 전년도 우승팀인 김은정씨의 축하공연이 펼쳐져 대회의 열기를 더했다.

시상식은 각 종목별 동상, 은상, 금상 각 1명과 모든 종목을 포함한 종합대상 1명에게 상장과 상금이 수여됐다.

종합대상은 성악 및 기악 부문에 출전한 차명숙씨가 수상했으며, 금상에는 태사모예술단(성악 및 기악), 춤너울예술단(무용), 터울(사물놀이), 은상에는 조정화(성악 및 기악), 아름무용단(무용), 사물놀이태을(사물놀이), 동상에는 김철회(성악 및 기악), 동안평색교육원 한국무용팀(무용), 안양8동 풍물단(사물놀이)이 수상했다.

/안양=장순철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