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훈, 국회서 ‘남북개별관광시대’ 토론회 개최
설훈, 국회서 ‘남북개별관광시대’ 토론회 개최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1.19 19:42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설훈(부천 원미을) 의원은 우상호 의원과 공동으로 ‘남북개별관광 시대를 열자’ 토론회를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개별관광이 대북 유엔제재 대상이 아닌 조건에서 남북개별관광을 하루 빨리 열기 위한 여러 제반 조건들을 검토하고 금강산 관광 재개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장희 한국외대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하며 김남주 법무법인 도담 변호사, 뉴질랜드 경찰 출신으로 남북 백두대간을 종주한 로저 셰퍼드(Roger Shepherd) 씨가 발제를 맡는다.

김이경 전 겨레하나 사무총장, 전수미 화해평화연구소장·변호사, 최요식 금강산투자기업협회 회장이 토론자로 나선다. 통일부에서도 박상돈 남북경협과장이 참여해 토론결과를 경청할 예정이다.

설훈 의원은 “개별관광은 UN 제재대상이 아닌 만큼 이산가족과 실향민을 중심으로 당일 관광부터 시작해서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는 등 재개 방안은 얼마든지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올해 겨울 금강산에서 남북이 다시 교류하고, 한반도 평화번영의 문도 함께 열 수 있도록 남북이 함께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