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친박 4선 유기준, 원내대표 경선 출마
한국당 친박 4선 유기준, 원내대표 경선 출마
  • 정영선 기자
  • 승인 2019.12.04 20:15
  • 댓글 0
  •   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내 협상력 제고 위해 노력
공수처법·선거법 통과 저지
친박 4선인 유기준 자유한국당 의원이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유기준 의원은 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패스트트랙 정국에서 한국당의 원내 협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현재 여당은 4+1 구도의 틀을 만들어 자유한국당을 배제한 채 고립시키려는 구도로 몰아가고 있다”며 “다른 당이 우리와 뜻을 함께 할 수 있는 부분들에서 다른 정당과 협의하고 연합해 3+2나 2+3으로 구도를 바꾸고 여당을 압박할 수 있도록 정치력을 발휘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여당이 몰아가고 있는 공수처 설치와 연동형비례대표제 패스트트랙이 국민의 눈높이에 맞게 국회에서 통과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유기준 의원은 부산 서구·동구를 지역구로 둔 친박계 4선 의원이다. 당 대변인과 최고위원,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해양수산부 장관, 사법제도개혁특위 위원장 등을 지냈다.

/정영선기자 ysu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