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부터 ‘경기지역경제포털’ 서비스 개시
오늘부터 ‘경기지역경제포털’ 서비스 개시
  • 안경환 기자
  • 승인 2020.01.20 20:26
  • 댓글 0
  •   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소비·일자리 등 현황 분석
정책개발·금융상품 개발 기여
경기도가 지역경제 활동으로 얻어진 각종 데이터를 자유롭게 열람·활용할 수 있는 ‘경기지역경제포털(ggdata.kr)’을 개발, 21일부터 서비스에 들어간다.

경제포털에는 생산, 소비, 일자리 등 분야별 데이터가 담겨 지역경제 데이터 발굴 등에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지역화폐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소비 트렌드 분석 결과는 중소기업, 소상공인의 마케팅과 상품개발 등에 활용할 수 있고, 소상공인의 활동 분석은 정책개발과 금융상품 개발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면 코나아이㈜에서 제공하는 경기지역화폐 결제데이터는 경기도 소상공인 매출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 수립에, 한국기업데이터㈜의 국내기업 신용·생산 정보 관련데이터는 지역 경제 현황 분석 및 위기 예측에 각각 활용할 수 있다.

㈜더아이엠씨의 비정형 기업평판 데이터를 활용하면 위기 기업의 발굴, 기업마케팅 전략에 필요한 알고리즘 개발도 가능하다.

이외에 경기도일자리재단의 일자리,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신용보증,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경기인구 관련 데이터 뿐만 이나리 국토연구원의 국내지역단위 공간데이터,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뿌리기술 원천데이터, 한양대학교의 유튜브 콘텐츠별 이용현황 등도 제공된다.

경기지역 경제 포털 자료는 누구나 다운로드받아 사용할 수 있으나 프리미엄 데이터는 유료로 거래된다.

앞서 도는 혁신 성장을 위한 ‘지역경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주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사업 공모에 선정돼 지난해 국비 44억원(3년간 최대 125억원)을 지원받아 12개 기관과 서비스 구축을 협업해왔다.

/안경환기자 ji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