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직원들 장안구 장애인복지시설 바다의 별 방문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직원들 장안구 장애인복지시설 바다의 별 방문
  • 박건 기자
  • 승인 2020.01.22 19:37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직원들은 22일 수원 장안구 장애인복지시설인 ‘바다의 별’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방문은 설 명절을 맞아 장애인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주고 싶다는 원장의 요청을 경기남부경찰청 직원들이 흔쾌히 받아들여 이루어졌으며커피도 마시고 주변을 산책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바다의 별’은 마리아의 아들 수도회가 운영하는 복지시설로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등 52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37명의 봉사자들이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곳이다.

이근관 ‘바다의 별’ 원장은 “경찰관들이 바쁜 일정에도 소외된 이웃을 찾아 함께 커피 마시고 이야기를 나누며 산책 하는 등 원생들에게 좋은 추억을 만들어줘서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배용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장은 “오늘 만남은 장애인들에게 좋은 추억이 될 뿐 아니라 우리 경찰관들에게도 가슴 따뜻한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도민의 안전과 소외된 이웃을 위해 경찰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나눔 문화 확산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매월 소외된 이웃을 찾아 격려하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