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청소년 재단’ 4월 출범… 청소년 사업 통합 운영
군포 ‘청소년 재단’ 4월 출범… 청소년 사업 통합 운영
  • 장순철 기자
  • 승인 2020.01.27 20:01
  • 댓글 0
  •   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는 청소년 정책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군포시 청소년재단’을 4월 말 출범한다. 27일 군포시에 따르면 청소년재단은 기존의 군포문화재단과 시청이 추진하고 있는 청소년 관련 사업을 통합해 운영한다.

군포문화재단 청소년활동본부 산하 수련관·수련원, 당동·광정동 청소년문화의집, 교육협력지원센터를 비롯해 청소년 상담복지센터, 틴터(청소년 전용 카페) 4곳 등이다. 또 청소년 관련 정책을 제안하고 청소년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군포시 청소년재단은 사무국, 청소년 활동본부, 교육지원센터·청소년 상담복지센터 등 1국·1본부·2센터에 12개 팀(정원 71명)으로 구성된다.

군포시는 청소년재단 운영의 전문성을 위해 오는 31일까지 재단의 대표이사를 공모한다. 대표이사는 3급 부이사관 상당으로 임기는 2년이고 연임할 수 있다.

/군포=장순철기자 js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