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글로벌 기업도시 육성 ‘첫 발’
남양주시, 글로벌 기업도시 육성 ‘첫 발’
  • 이화우 기자
  • 승인 2020.02.10 20:32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숙신도시 산단 앵커기업 유치
본투글로벌센터와 업무협약
남양주시가 왕숙신도시를 첨단산업에 기반한 글로벌 기업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10일 스타트업 지원 전문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와 포괄적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한 가운데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으로부터 센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가 왕숙신도시를 첨단산업에 기반한 글로벌 기업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10일 스타트업 지원 전문기관인 본투글로벌센터와 포괄적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한 가운데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으로부터 센터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가 왕숙신도시를 첨단산업에 기반한 글로벌 기업도시로 육성하기 위해 10일 스타트업 지원 전문기관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와 포괄적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이날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본투글로벌센터 김종갑 센터장은 판교 테크노밸리 스타트업캠퍼스에 위치한 센터에서 남양주시의 글로벌 기업도시 육성과 관련, 포괄적 협력관계를 갖기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 자리에서 조광한 시장은 “3기 신도시의 절반에 해당하는 왕숙 신도시 성공의 관건은 얼마나 많은 양질의 첨단기업을 유치하느냐에 달려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를 위해서 남양주시는 국내 최초로 글로벌 신도시를 지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 “최근 3기신도시 발표에 따라 왕숙 1지구에는 농생명, 바이오 메디컬, 정밀화학 등을 중심으로 한 혁신성장 클러스터를 조성하고 경쟁력 있는 국내·외 앵커기업을 유치하며, 양정역세권과 맞닿은 왕숙 2지구는 테마가 있는 문화예술클러스터와 MICE산업 등 복합 전시산업 계획 등 경제중심 자족도시 성장동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남양주시가 수도권동북부 거점도시로서 성장할 수 있도록 시의 유망기술기업 해외진출과 시가 지향하는 경제중심도시에 부합하는 기술기업유치 등에 대하여 상호 지원하고 협조하겠다”고 화답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2013년 9월 설립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서 유망기술기업(ICT, 바이오, 메디컬 등 첨단산업분야)의 해외시장 진출 및 투자 유치를 종합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지금까지 35개국 300여 글로벌 파트너와 업무협약을 맺고 전문 컨설팅과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에 필요한 법률, 특허, 회계, 마케팅, 투자유치 등에 대해 내부 전문가들이 1차적으로 진단하고 2차적으로 외부 민간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실질적인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남양주=이화우기자 l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