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시경 검사로 암 조기 발견이 중요
내시경 검사로 암 조기 발견이 중요
  • 경기신문
  • 승인 2020.02.13 20:03
  • 댓글 0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대 이후 정기 검진 필요

 

우리나라의 위암, 대장암 발병률은 여전히 세계에서 가장 높다.

그렇기에 40대 이후가 되면 정기적으로 내시경 검사를 받아야 할 필요가 있다.

간혹 위, 대장 내시경 검사가 무서워 위조영촬영술을 선택하기도 하지만 여러 연구에서 위내시경 검사가 위암 발견율에 더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기에 가능하다면 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을 권장한다.

위암과 대장암은 국내 발병률이 높은 암인 만큼 정기적인 건강검진이 필요하다.

즉 내시경 검사를 받아 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빠르게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위, 대장 내시경 검사는 가족력이 있는 사람일수록 빠르게 검사를 시작해야 한다.

현재 위내시경 검사는 만 40세 이상에서 2년마다, 대장 내시경 검사는 만 50세 이상부터 5년 주기 검진을 권고하며, 부모나 형제, 가족 중 위암이나 대장암 환자가 있을 경우에는 앞당겨 검사를 시작해야 한다.

또 식욕감소, 체중 감소, 메스꺼움 등 대변이 검게 나오거나 대변의 굵기가 가늘어지는 등의 다양한 증상이 있다면 가족력과 나이와 관계없이 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어떤 질병이든 조기에 발견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아 암을 미리 예방해야 한다.

/출처=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일기 발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