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3명, 심야 폐점 편의점 유리창 깨고 절도
10대 3명, 심야 폐점 편의점 유리창 깨고 절도
  • 이화우 기자
  • 승인 2020.02.20 20:42
  • 댓글 0
  •   1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 CCTV 추적 모두 검거
심야에 편의점 유리창을 깨고 들어가 금품을 훔친 10대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남양주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10대 A군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군 등은 지난 18일 오전 4시30분쯤 남양주시에 있는 한 편의점 유리창을 돌을 던져 깨고 침입했다. 이들은 금전 출납기에 있던 현금 10만원과 담배 등을 훔친 후 오토바이를 타고 달아났다. 해당 편의점은 심야에는 문을 닫는 방식으로 운영됐다.

아침에 출근한 점주가 현장을 보고 신고했고, 경찰은 폐쇄회로(CC)TV 추적을 통해 인근 빌라에 있던 A군 등을 발견해 임의동행했다. A군 등은 친구 사이로, 현재 학교는 다니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남양주=이화우기자 l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