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전지역 사상 처음 민속 5일장 임시 휴장
파주 전지역 사상 처음 민속 5일장 임시 휴장
  • 최연식 기자
  • 승인 2020.02.26 20:32
  • 댓글 0
  •   9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촌 등 6개시장 3월 5일까지
파주시가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파주시 지역 내 5일장을 처음으로 휴장하기로 했다.

시는 2003년 사스, 2015년 메르스 발생 때에도 지역경제의 어려운 여건을 고려해 5일장을 개장해 왔으나 이번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전파 속도가 빨라 상인회와 협의해 처음으로 임시 휴장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지난 24일 파주시에서 확진자가 발생하자 그 즉시 문산 5일장을 휴장했으며,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5일장 휴장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번에 임시 휴장하는 5일장은 ▲금촌장(1·6일) ▲봉일천장(2·7일) ▲광탄장(3·8일) ▲문산장(4·9일) ▲적성장(5·10일) ▲신산장(5·10일) 등 6개 시장으로, 오는 3월5일까지 임시 휴장한다.

신동주 시 일자리경제과장은 “5일장 휴장 결정은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내려진 특단의 조치”라며 “어려운 경기여건 속에서도 용단을 내려준 시장 상인회에 감사드리며 코로나19 조기 극복에 다함께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파주=최연식기자 cy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