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 경기적십자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에 동참
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 경기적십자 코로나19 위기극복 성금에 동참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03.22 18:59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는 지난 18일 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로부터 코로나19 성금 200만원을 전달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윤신일 경기적십자 회장, 백성기 상임위원은 황승수 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장을 만나 성금을 전달받았다.

황승수 회장은 “경기적십자와 지역사회 봉사원들의 헌신적인 긴급구호활동이 인상깊던 차에 백성기 상임위원의 권유를 받고, 보탬이 되고 싶어 참여하게 됐다”며 “경기도 한수 이남 17개 시·군 800여 법무사회원 가족의 소중한 마음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신일 경기적십자 회장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노력하는 이때, 경기중앙지방법무사회와 백성기 상임위원이 큰 힘이 돼주었다”며 “적십자는 법정 재난관리책임기관으로서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마스크 및 자가격리자 긴급생필품세트 지원, 다중이용시설 방역봉사, 예방캠페인 등을 전개해온 만큼,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위기극복을 위한 긴급구호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후원 문의는 경기적십자 사회협력팀(☎031-230-1694)으로 하면 된다.

/김현수기자 khs9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