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 원격강의 5월 10일까지 4주 연장
단국대, 원격강의 5월 10일까지 4주 연장
  • 최영재 기자
  • 승인 2020.04.04 12:07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국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12일까지 예정했던 원격강의를 5월 10일까지 최소 4주 연장키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추세가 5월 초까지 통제 가능한 수준으로 안정될 때는 5월 11일부터 강의실 수업을 단계적으로 시행한다. 강의실 수업은 코로나19의 전국적 감염확산 추세와 강의 규모 및 특성 등을 고려해 결정할 계획이다.
 
그러나 대면 강의가 불가피한 실험·실기·실습·설계교과목 수업은 사전 승인절차를 거쳐 철저한 방역대책 시행 뒤 13일부터 강의실 수업을 진행한다.

일부 실험·실기·실습·설계과목은 1학기 말 집중 보강을 실시할 예정이다.
 
중간고사는 원칙적으로 실시하지 않을 방침이며 강좌별 교·강사 재량에 따라 과제물 등으로 대체할 수 있다.

또 코로나19 사태라는 특수한 상황을 고려해 이론교과목은 특별평가, 실험·실기·실습·설계교과목은 절대평가를 각각 시행할 방침이다./최영재 기자 cy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