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희 후보, "민주당 출신 잇따라 통합당으로 이탈, 이번에 바꿀 것"
최윤희 후보, "민주당 출신 잇따라 통합당으로 이탈, 이번에 바꿀 것"
  • 지명신 기자
  • 승인 2020.04.09 19:50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희(통합당·오산시) 후보는 9일 "지지를 선언하는 민주당 내 인사들의 이탈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번에는 반드시 바꿔야 오산시민이 산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최 후보에 따르면 오산의 민선 2기 시장을 역임하고 민주당 곽상욱 오산시장의 후원회장을 역임한 바 있는 유관진 오산시 자원봉사센터 이사장이 지난달 최윤희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을 맡으며 민주당 인사들의 이탈이 이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또 지난 3일에는 최웅수 전 민주당 소속 시 의장과 임명재 전 민주당 소속 시의원이 최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으며, 민선 시의원을 지냈던 남대성가 6일 미래통합당 최윤희 후보 선거캠프를 방문, 지지 의사를 밝혔다.

최근 최윤희 후보 지지를 표방하고 나선 한 민주당의 한 인사는 "4선의 고인 물이 악취를 풍기는 격"이라며 "오산 출신의 새로운 인물인 최윤희 후보야 말로 지역에 정말 필요한 사람"이라고 말했다.

/오산=지명신기자 ms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