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사자기 고교야구 6월11일 ‘플레이볼’
황금사자기 고교야구 6월11일 ‘플레이볼’
  • 정민수 기자
  • 승인 2020.05.19 20:23
  • 댓글 0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도 초·중·고교 야구 일정 확정
무관중 경기… 코로나19 대응 지침 마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미뤄졌던 학원 야구가 6월부터 시작된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회장 김응용)는 2020년도 전국야구·소프트볼대회 일정을 확정하고 다음 달 11일 제74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을 시작으로 2020년도 시즌을 개막한다고 19일 밝혔다.

2020년도 전국야구·소프트볼대회 일정은 교육부의 전국 초·중·고교의 등교 개학일에 대한 최종 연기 결정과 대한체육회로부터 전달받은 ‘학생선수가 참가하는 전국대회 개최와 관련한 정부의 의견’을 반영한 결과다.

협회는 교육부, 문화체육관광부와의 협의를 거쳐 학생선수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등교 정상화 시점(고2 등교일)을 기준으로 단체 훈련 기간(2주, 14일)을 보장할 수 있도록 대회 개시 일정을 확정했으며, 고교 1학년 선수의 경기 참가는 6월 17일 이후로 잡았다.

또 협회는 철저한 방역 조치 및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별도의 정부 지침이 있을 때까지 무관중 경기로 대회를 진행하며, 대회 관리자 또는 참가자의 역할 등을 제시하고 의심 증상자 또는 확정 판정자 발생 시 전국대회 운영과 관련한 기준을 설정하고자 ‘2020 전국야구·소프트볼대회 대응 지침’도 마련했다.

한편, 협회는 앞으로 코로나19 단계와 사회적 분위기, 등교 개학 일정 변화에 따라 전국대회 개최와 관련한 즉각적인 조치를 통해 코로나19 상황에 대비할 예정이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