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위즈, 한화 이글스에 진땀승
kt 위즈, 한화 이글스에 진땀승
  • 정민수 기자
  • 승인 2020.05.19 22:50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1로 앞서다 13-11로 힘겹게 승리…4연승 기록

김민혁, 강백호 나란히 홈런 1개 포함 3타점씩 올려 팀 승리 앞장

외국인 투수 쿠에바스 세번째 등판 만에 첫 승 신고, 이대은도 7경기 만에 첫 세이브
19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kt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가 세번째 등판 만에 첫 승을 신고했다. 사진은 쿠에바스의 투구 모습./kt 위즈 제공
19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t 위즈의 경기에서 kt 외국인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가 세번째 등판 만에 첫 승을 신고했다. 사진은 쿠에바스의 투구 모습./kt 위즈 제공

 kt 위즈가 올 시즌 첫 4연승을 기록하며 7위로 한 계단 뛰어올랐다.

 그러나 불펜진의 불안감은 해소하지 못해 여전히 풀어야할 과제로 남았다.

 kt는 19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정규리그 첫 맞대결에서 김민혁, 강백호의 홈런 등 장단 18안타를 몰아치며 13-11로 승리했다.

 이로써 kt는 지난 주말 삼성 라이온즈와 3연전 싹쓸이에 이어 한화에 승리를 거두며 4연승을 질주하며 5승7패로 7위가 됐다.

 지난 시즌 13승10패를 기록하며 kt 잔류에 성공했던 외국인 선발투수 윌리엄 쿠에바스는 6⅓이닝 동안 5피안타, 1볼넷, 7삼진, 4실점(4자책)을 기록했지만 타선의 도움으로 세번째 등판에서 시즌 첫 승을 기록했다.

 kt는 1회말 1사 후 2번 타자 김민혁이 한화 선발 장시환의 초구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기는 120m 짜리 솔로포를 쏘아올리며 기선을 잡은 뒤 조용호의 2루수 앞 내야안타에 이은 강백호의 좌중간 2루타로 1점을 추가, 2-0으로 앞서갔다.

 2회초 송광민의 2루타와 최재훈의 적시타로 1점을 내준 kt는 곧바로 반격에 나서 박경수의 2루타와 배정대, 심우준의 연속 볼넷으로 1사 만루 기회를 만든 뒤 김민혁의 좌측 적시타로 2점을 뽑아 4-1로 점수차를 벌렸다.

 3회 강백호의 볼넷에 이은 상대 폭투, 로하스의 우측 적시타로 1점을 뽑은 kt는 황재균과 박경수가 연속 삼진으로 돌아서며 추가 득점 기회를 놓치는 듯 했지만 장성우의 볼넷으로 2사 1, 2루를 만들었고 배정대의 중전 적시타로 1점을 더 추가했다.

 계속된 2사 1, 2루 기회에서 심우준의 중전 적시타로 7-1을 만든 kt는 4회에도 조용호의 좌전안타, 강백호의 중월 투런포, 멜 로하스 주니어의 볼넷, 황재균의 2루타, 장성우의 적시타 등을 묶어 4점을 추가, 11-1로 달아났다.

 kt는 5회에도 조용호의 볼넷, 강백호의 안타, 상대 실책, 황재균의 적시타 등으로 2점을 추가해 13-1로 크게 앞서며 일찌감치 승부를 결정짓는 듯 했다.

 그러나 kt는 7회초 선발 쿠에바스가 갑자기 흔들리며 위기를 맞았다.

 쿠에바스가 안타 2개, 몸에 맞는 볼 1개로 1점을 내주고 마우드를 내려간 뒤 두번째 투수 박세진이 2안타, 몸에 맞는 볼, 볼넷으로 4실점했고 세번째투수 이선우가 안타 2개와 이해창에게 3점포를 얻어맞아 4실점해 13-10, 3점 차까지 쫒긴 것.

 7회 2사 후 주권을 마운드에 올려 위기를 넘긴 kt는 8회를 무실점으로 막았지만 9회 마운드에 오른 마무리 이대은이 한화 이성열에게 초구에 솔로포를 맞아 13-11, 2점 차까지 추격을 허용한 데 이어 최승준을 몸에 맞는 볼로 내보내 위기를 자초했다.

 올 시즌 7번의 패배 중 5차례나 역전패를 당했던 kt를 역전패의 악몽에서 구한 것은 수비진이었다.

 무사 1루 위기에서 박한결의 날카로운 타구를 유격수 심우준이 라인드라이브로 잡아낸 데 이어 이해창의 우익수 키를 넘기는 큰 타구도 송민섭이 몸을 날리는 수비로 처리해 아웃카운트 2개를 잡아냈다.

 수비진의 도움으로 한숨을 돌린 이대은은 노시환을 삼진으로 잡아내며 7경기 만에 시즌 첫 세이브를 기록했다.

 한편 SK 와이번스는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원정경기에서 6-11로 패해 10연패 늪에 빠지며 1승11패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정민수기자 jm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