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축구협회,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 감사패

2021.11.25 10:43:32

방송 후 여성의 축구 입문 늘고 인식 바꾸는 데 큰 도움

SBS의 예능 프로그램 '골때리는 그녀들'이 대한축구협회로부터 감사패를 받는다.

 

대한축구협회는 27일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신세계 이마트 초청 여자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뉴질랜드전 하프타임 행사로 로 '골때리는 그녀들' 제작진에게 감사패를 수여한다.

 

프로그램 연출자인 이승훈 PD와 개그맨 김민경 씨가 나와 대표로 나와 감사패를 받을 예정이다.

 

'골때리는 그녀들'은 다양한 분야의 여성들이 각자 축구팀을 만들어 승리를 향해 분투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지난 2월 설날 특집으로 방송돼 큰 호응을 얻은 뒤, 6월부터 정규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밤에 방송되고 있다.

 

박경훈 대한축구협회 전무는 "이 프로그램이 방송된 후 축구를 해보고 싶다는 여자분들이 무척 많아졌다고 들었다"며 "여자 축구 활성화를 위해서는 직접 공을 차보면서 흥미를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감사패를 전달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올해초 '여자축구 활성화 프로젝트팀'을 별도 조직으로 만들고, 여성의 축구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힘쓰고 있다. 그 일환으로 서울시 교육청, 신세계 그룹과 함께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렛츠 플레이 축구교실' 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 경기신문 = 김민기 기자 ]

김민기 기자 mk12j@daum.net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