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국한 성남시장 후보, 취임 즉시 800억 규모 상생추경 지원

2022.05.25 15:16:50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지자체의 적절한 공적개입과 민간의 노력 결합돼야

 

배국한 더불어민주당 성남시장 후보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취임 즉시 800억 규모의 추경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본 업종을 추가적으로 발굴하고 촘촘하게 지원하겠다"고 25일 밝혔다.

 

배 후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소비심리를 회복하고,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서는 지자체의 적절한 공적개입과 민간의 노력이 함께 결합돼야 한다"며 " 말했다.

 

그는 "그동안 성남시는 코로나19 기간 동안 총 5회에 걸쳐 집합금지 피해업종, 저소득층, 한부모 가족, 운수종사자, 영세 자영업자 등에 약 3500억 원의 촘촘한 선별지원을 해 왔다"며 "코로나19 연대안전자금 지원은 실제 소비촉진으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배 후보는 "지역상권 활력 회복을 위해 시장 취임 즉시 약 800억대 추경을 통해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들을 지원하겠다"며 "방역최전선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 등을 위로하는 상생연대도 지원 하겠다”고 약속했다. 

 

[ 경기신문 = 김대성 기자 ]

김대성 기자 sd1919@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세환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