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현 "북한 스스로 비핵화할 의지는 거의 없어"

2022.05.25 15:13:10 4면

"북한 발표 코로나19 통계수치 믿기 어려워"

 

김규현 국가정보원장 후보자는 25일 "북한이 스스로 비핵화할 의지는 거의 없다고 본다"는 견해를 밝혔다.

 

김 후보자는 이날 국회 정보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현재 상황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북한에 비핵화 의지가 있다고 보느냐'는 국민의힘 조태용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변했다.

 

김 후보자는 '지난 정부에서 김정은이 비핵화 의지가 있다는 이야기를 대통령과 안보실장이 했고 그것을 국민들이 믿은 것 아니냐'는 조 의원의 지적에 공감을 표시하면서 '북한의 의도를 정확히 분석해야 할 국정원이 맡은 책무를 제대로 못 한 결과'라는 지적에도 "동의한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북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관한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의 질문에는 "백신 접종을 안 한 것으로 안다"며 "백신 지원 의사를 밝혔지만 (북한이) 답이 없는 상태로, 중국으로부터 긴급한 의약품은 일부 공급받은 것으로 안다"고 답변했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백신을 맞았는지에 대해서는 "파악하지 못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김 후보자는 북한이 발표한 확진자와 사망자 통계에 대해서는 "통계수치를 믿기가 어렵다"며 "따로 객관적으로 검증할 방법이 없지만, 사실과 거리가 있는 통계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북한이 25일 공개한 지난 4월 말부터 누적된 발열 환자 규모는 306만4천880명이며 누적 사망자는 68명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세환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