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일부터 10일까지 '2022 한글주간'…공연·체험·전시 등 풍성

2022.10.01 08:00:00

공연, 경연, 학술대회 등 다양한 행사
한글 관련 수상자 초청 연수도 재개

 

㈔국어문화원연합회(회장 김미형, 이하 연합회)는 오는 9일 제576돌 한글날을 맞아 다양한 기념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한글주간 행사 주제인 ‘고마워, 한글’에 맞춰 연합회가 공모로 선정한 전국 문화예술단체 12곳을 통해 풍성한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 중 서울과 경기도 일대에서 진행되는 공연을 정리했다.

 

◇ 국립한글박물관, 가곡제 '닿소리로 노래하다' 등

 

국립한글박물관에서 진행하는 한글날 전야제 행사를 비롯해 국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전시, 공연, 체험행사가 열린다.

 

8일 오후 5시에는 한글날 전야제로 국립한글박물관 야외무대에서 ㈔한국코다이협회가 준비한 가곡제 '닿소리로 노래하다'를 선보인다.

 

‘고향의 봄’(ㄱ)부터 ‘희망의 나라로’(ㅎ)까지 제목이 한글 자음 14자로 시작하는 가곡들로 구성된 공연으로 성악가와 합창단, 오케스트라가 참여해 풍성한 소리로 아름다운 우리말 노래를 들려줄 예정이다.

 

이에 앞서 6일에는 한글박물관 강당에서 한글 창제 전후 국어 민주화 과정과 공공언어 발전 방향을 다루는 '제14회 집현전 학술대회'를 연다.

 

7일에는 한글학회가 한글회관 강당에서 우리 말글 연구 현황과 한국어의 바람직한 발전 방안 등에 관한 연구 성과를 논의하는 '576돌 한글날 기념 전국 국어학 학술대회'를 연다. 

 

◇ 여주 세종문화재단, 뮤지컬 '세종, 1446'

 

여주 세종문화재단에서는 6일부터 8일까지 세종대왕의 일대기를 담은 뮤지컬 '세종, 1446'을 여주 세종국악당에서 선보인다.

 

'세종, 1446'은 시력을 잃어가면서도 한글 창제 의지를 놓지 않았던 세종대왕의 시련을 그린 작품이다.

 

◇ 서울 남산 국악당, 뮤지컬 '이도'와 '하늘연달, 아흐레-여민한글'


서울 남산 국악당에서는 6일부터 8일까지 세종의 일대기를 그린 현대적 감성의 소리 뮤지컬 '이도'를 다양한 체험 활동과 함께 진행한다.

 

뮤지컬 '이도'는 전통 예술 판소리와 현대 예술 뮤지컬을 융합한 공연으로, ‘세종대왕’으로서의 위대한 업적 뒤에 가려져 미처 보이지 않았던 인간 ‘이도’의 고뇌를 그린다.

 

9일에는 한글의 고마움을 느낄 수 있는 공연과 체험행사 '하늘연달, 아흐레-여민한글'(아트브릿지)이 국악당 일대에서 열린다.

 

세종대왕의 한글 창제를 다룬 국악 공연과 함께 관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한글 과거 시험, 훈민정음 책 만들기, 한글 책갈피 만들기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 혜화 미마지 아트센터 눈빛극장, 어린이 공연 '소년 세종-가나다라의 비밀'

 

극단 모시는 사람들은 어린이 공연 '소년 세종-가나다라의 비밀'(이하 ‘소년 세종’)을 10월 9일과 10일 오후 2시 혜화 미마지 아트센터 눈빛극장에서 공연한다.

 

‘소년 세종’은 키노 드라마 형태(언제 어디서나 공연이 가능한 조립 형태의 이동 영사막 무대에 디지털 처리된 무대 배경이 투사되어 그 앞에서 배우들의 연기가 펼쳐지는 형식)의 공연으로 극 진행에 따라 궁중 장면에서 저잣거리까지 다양한 볼거리가 가득한 무대를 제공하며 몰입감을 더한다.

 

그뿐만 아니라 세종대왕의 한글 창제 과정을 만화 영상으로 만들어 어린이 관객들의 흥미와 관심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 세종대왕기념관,  '576돌 한글날 기념 글꼴 공모전' 수상작 전시

 

세종대왕기념사업회는 서울 동대문구 세종대왕기념관에서는 '576돌 한글날 기념 글꼴 공모전' 수상작을 7일부터 11일까지 전시한다. 

 

8일에는 한국방송 1채널을 통해 '576돌 한글날 기념 전국 국어 학술대회'를 방송한다.

 

◇ 2022 한글발전유공자 및 유네스코 세종문해상 수상자 초청 문화 연수

 

코로나19로 중단됐던 '한글발전유공자 및 유네스코 세종문해상 수상자 초청 문화 연수'도 올해 다시 진행한다.

 

유네스코 세종문해상은 문맹 퇴치에 공로가 있는 기관 또는 개인에게 유네스코에서 수여하는 상으로, 우리나라 외교부의 지원하에 1989년에 제정돼 1990년부터 시상해 오고 있다.

 

올해는 지난달 8일에 네이티브 사이언티스트(영국), 칼링가 사회과학연구원(인도), 마드라사(아랍에미리트) 세 단체가 수상했다.


해마다 한글 발전에 힘쓴 유공자와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 수상자를 초청해 한국문화 연수를 진행해 왔으나 코로나19로 2019년을 마지막으로 연수가 중단되었다.

 

3년 만에 다시 열리는 올해 연수에는 한글발전유공자와 2022년 유네스코 세종문해상 수상 단체 소속 초청자 4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한글발전유공자는 10월 초에 발표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글주간 행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누리집(www.한글날.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

유연석 기자 ccbbkg@naver.com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덕훈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