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0.5℃
  • 구름조금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3.1℃
  • 대전 23.0℃
  • 대구 23.1℃
  • 울산 24.2℃
  • 천둥번개광주 23.6℃
  • 부산 24.7℃
  • 흐림고창 23.5℃
  • 흐림제주 30.0℃
  • 구름많음강화 21.1℃
  • 맑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2.2℃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3.3℃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배다리 지상부지 활용 논의 본격화

동구 정기회의서 주민과 소통
작은공연장·전시시설 제시

 

 

 

인천 동구는 9일 배다리 지하차도 지상부지 활용 방안에 대한 정기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배다리 지상부지를 주민들이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하는 것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회의에서 주민들이 제안사항은 배다리 주변과 어울리는 3층 규모의 복합문화센터 건립으로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작은 공연장과 전시시설을 만들어 달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또 주차난 해소를 위해 주차시설 설치와 배다리가 3.1운동의 발상지인 만큼 광장을 포함한 기념탑 건립이 필요하다는 의견, 이번 개발을 통해 토지수용으로 마을을 떠난 사람들이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고향 같은 모습으로 만들자는 의견 등이 제시됐다.

설영호 위원장은 “이제 시작에 불과하지만 주민과 하나가 되어 우리 마을을 위해 소통하고 누구나 즐겁게 이용할 수 있는 넓은 장을 마련하는 행복한 고민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어렵게 이뤄낸 일인 만큼 이번 기회를 통해 동네주민들과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아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살기 좋은 배다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기회의는 한달에 2회(매월 1·3주 월요일) 개최하되, 필요시 수시 회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최종만기자 man1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