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버스 논으로 전복, 승객 등 15명 부상
마을버스 논으로 전복, 승객 등 15명 부상
  • 경기신문
  • 승인 2003.05.20 00:00
  • 댓글 0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전 9시 20분께 평택시 진위면 마산리 새마을도로에서 이모(49)씨가 운전하던 모 여객소속 마을버스가 길 옆 2m아래 논으로 떨어져 전복됐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김모(73.여)씨 등 마을 주민 14명과 운전사 이씨가 다쳐 중앙성심.경기.서혜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다행히 경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일단 마을버스가 맞은편에서 오던 승용차를 피하려다 전복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중이다.
평택/김장중기자 kjj@kg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