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다케시마의 날 철폐하라” 전국서 분노의 목청
서울·경기 등서 규탄시위 열려
정부, 日정부 고위급 파견 항의
“부당한 주장 중단·행사 폐지”
일본 시마네(島根)현이 22일 이른바 ‘제13회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의 날’ 행사를 열자 이를 규탄하는 시위가 전국 곳곳에서 이어졌다.독도사랑운동본부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일본은 즉시 ‘거짓 독도의 날’을 철폐하라”고 요구했다.또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도 시민단체들의 항의시위가 연달아 열렸다.오산독도사랑운동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츠
여백
여백
여백
화/연예
여백
여백
획특집 람과 소통
여백
커스인수원
여백
오피니언
여백
여백
분양·부동산·광고 홍보
코엑스 1.3배 성복역 롯데몰 인접 ‘프리미엄’ 비조정대상 지역… 계약후 6개월 뒤 전매 가능
안양 벤처밸리의 새로운 랜드마크 더블역세권 지식산업센터 ‘눈독’
수원 인계동·광교신도시 인프라 즐길 수 있는 ‘더블 생활권’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송죽동 505-3 송원로 55(송죽동)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Copyright © 2011~2018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