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2만4037가구 ‘봄맞이 대방출’
[부동산] 2만4037가구 ‘봄맞이 대방출’
  • 홍성민 기자
  • 승인 2011.03.16 18:56
  • 댓글 0
  • 전자신문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월 전국 분양 예정 주요단지
■ 내달 신규분양 아파트 ‘최다물량 봇물’

분양시장의 큰 장이 열리는 봄이 다가오고 있다. 16일 부동산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 조사에 따르면 4월 전국 분양 예정 아파트(주상복합, 도시형생활주택 포함)는 총 42곳, 2만4천37가구로 확인됐다. 이는 지난해 10월 이후 월별 분양 예정 중 최대물량이다. 그러나 수도권은 전년 동기간 대비 50%가 감소했다. 지난해 서울 보금자리주택 사전예약 및 수도권 택지지구 물량이 많았던 반면 올해는 대규모 택지지구 공급물량이 줄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 신도시 및 경기

수원 신동에 1330가구 분양 예정

역세권… 삼성 근로자 유입 기대

김포 한강신도시에서는 총 3곳이 분양을 계획하고 있다. 한라건설은 Ac-12블록 130~155㎡ 857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한강신도시에서도 가장 북동쪽에 위치해 동, 층에 따라 한강 조망도 가능하다. 또 48번 국도가 인접해 다른 블록보다 교통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반도건설과 대우건설은 80㎡ 단일타입으로 각각 Aa-9블록(1천498가구)과 Aa-10블록(812가구)에 대단지를 분양한다. Aa-9블록은 신도시에서도 동쪽에 위치하고 초등학교, 고등학교 부지가 단지와 인접해 조성된다. 또 공원이 남쪽에 들어서기 때문에 운동, 산책 등의 여가시간을 즐길 수 있다. Aa-10블록은 한강신도시에서도 장기지구와 인접해 있는 단지로 동쪽으로 공원부지가 계획돼 있으며 남쪽으로는 단독주택 부지이기 때문에 조망, 일조권 모두 확보된다.

삼성물산은 수원시 신동 1,2도시개발사업지구에 113~150㎡ 1천330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수원공장 남쪽 부지에 위치해 근로자 유입이 기대되는 사업지다. 분당선 연장구간(2013년 말 완전 개통 예정)이 부지 북쪽을 지나기 때문에 방죽역과 매탄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LH는 오산시 세교지구 B1블록에 98~111㎡ 1천23가구를 분양한다. 모두 전용면적 85㎡이하 중소형 아파트로 공급될 예정이다. 경부선 전철 세마역이 걸어서 5분 거리이며 역 주변으로 상업시설 개발이 예정돼 있어 편의시설 이용도 편리해질 전망이다. 광성초등, 세마중, 세마고가 도보 5분 이내 거리로 학군도 잘 갖춰져 있다.

코오롱건설과 금호건설은 평택시 장안동 486번지에 90~138㎡ 1천943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부지 남쪽으로 송탄산업단지, 평택종합유통단지, 쌍용자동차공장 등 대규모 산업단지가 위치해 근로자 유입이 기대된다. 또 인근에 고덕국제신도시가 개발 중으로 직·간접적인 수혜가 예상된다.

◆ 인천

인천 귤현동에 454가구 대기

중소형 물량 50%·교통 편리

포스코건설은 송도국제업무단지 Rc3블록에 84~163㎡ 1천516가구를 분양할 계획이다. 이 중 전체 가구의 절반정도가 전용면적 85㎡이하로 공급된다. 삼성 바이오센터가 입주하는 5공구 내 위치하며 인천대학교 및 연세대(2011년 6월 예정), 홍익대(2015년 예정) 등 유명대학의 송도캠퍼스가 인접해 있다.

동부건설은 계양구 귤현동 306의 1번지 일대에 109~148㎡ 256가구, 109~175㎡ 454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중 중소형아파트 물량이 전체 가구의 50%(109㎡에서 각각 158가구, 195가구)이다. 인천지하철 1호선 귤현역과 인접해 있고 서울외곽순환도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진출입이 수월하다.

◆ 서울

서초 550가구 청약통장 필수적

우면산·양재천 인접 환경 쾌적

울트라건설은 서울서초지구 A1블록에 130~213㎡ 550가구를 분양할 계획이다. 전용면적 101~165㎡로 청약예금 통장을 사용해야 한다. 부지 북쪽에는 우면산, 남쪽에는 양재천이 위치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삼성물산은 동대문구 전농7구역을 재개발해 2천397가구 중 83~153㎡ 506가구를 분양 예정이다. 서울지하철 1호선(중앙선 환승) 청량리역이 걸어서 8~12분 거리며, 청량리 민자역사 내 편의시설과 롯데백화점(청량리점)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전농초등과 동대문중이 뉴타운과 바로 접해 있으며, 답십리공원도 가까워 주거환경이 뛰어나다.

GS건설은 마포구 아현4구역을 재개발해 1천150가구 중 85~152㎡ 124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서울지하철 5호선 애오개역이 걸어서 2~3분 거리, 2호선 아현역도 10분 이내에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단지다. 단지 내 소의초등이 있고 아현중, 환일고 등 학군이 밀집해 통학에도 불편이 없다. 특히 마포로를 사이에 두고 아현뉴타운과 맞닿아 있어 직접적인 수혜가 예상된다.

삼성물산은 성동구 옥수동 500번지 옥수12구역을 재개발해 1천821가구 중 149~172㎡ 9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서울지하철 3호선 금호역과 옥수역이 모두 걸어서 10분 거리며, 동호대교와 강변북로 등의 주요 도로가 인접해 서울 강남권 이동이 수월한 편. 또한 인근에 응봉공원과 남산공원이 있어 주변 녹지율이 높다.

포스코건설은 성동구 행당동 155의 1번지 일대에 주상복합아파트 113~193㎡ 495가구를 분양할 계획으로 모델하우스는 이달 30일 오픈 예정이다. 사업부지는 한양대 앞에 위치한 곳으로 서울지하철 2,5호선과 중앙선 전철 환승 구간인 왕십리역을 걸어서 5~10분이면 이용할 수 있다. 또 2호선 한양대역 역시 걸어서 5분 거리다. 부지 남쪽으로 높은 건물이 없기 때문에 중랑천 조망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차량으로 5분 정도면 서울숲을 이용할 수 있다.

신원종합개발은 강남구 청담동 122번지 일대 청담제일시장을 재건축해 110㎡ 89가구를 분양할 예정이다. 영동대교남단 교차로 부근에 위치해 올림픽대로, 동부간선도로 진입이 수월하다. 청담중, 청담고, 영동고 등으로 통학하며 갤러리아백화점이 걸어서 10분 거리다.

<4월 전국 분양 예정 주요단지>

* 분양계획은 해당 업체 사정에 따라 물량이 조정될 수 있습니다.(‘*’는 도시형생활주택, ‘#’는 주상복합)

* 공급·전용면적(㎡) 정보는 기존 평형을 ㎡로 단순 환산해 소수점 이하를 절사한 값으로 실제 공급면적과 다를 수 있습니다.

자료제공 : 닥터아파트(www.DrApt.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