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티아라’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떠난다
걸그룹 ‘티아라’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떠난다
  • 연합뉴스
  • 승인 2018.01.04 18:35
  • 댓글 0
  • 전자신문  1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소속사와 계약 종료
“팀 해체 하는 건 아냐”
4인조 걸그룹 티아라가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를 떠났다.

4일 티아라의 효민(29·본명 박선영)은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를 올려 “저희는 작년을 마지막으로 10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함께했던 회사와 이별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동고동락했던 회사와의 이별은 오랜 연인과 헤어진 후 바로 또 다른 사랑을 시작하기엔 겁이 나듯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는 것도 사실”이라며 “10년간 아낌없이 응원해준 팬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효민은 지연(25·본명 박지연), 은정(30·본명 함은정), 큐리(32·본명 이지현) 등 다른 멤버들의 향후 행보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먼저 “아직 구체적으로 말씀드릴 수는 없지만, 멤버들은 앞으로도 어디 있든 언제든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며 팀을 해체하는 건 아님을 강조했다.

이어 “각자 오랜만에 자기 시간을 갖고 여유도 부려보며, 어떻게 하면 팬들과 함께할 자리를 많이 마련할지 진중히 고민해 보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