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아동친화도 긍정적 인식 상승
수원 아동친화도 긍정적 인식 상승
  • 경기신문
  • 승인 2018.08.29 19:53
  • 댓글 0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2018 아동 관계자 대상 조사
“긍정” 응답 2년 전보다 높아져
지난 7월에 열린 2018 다둥이가족축제의 모습. /수원시 제공
지난 7월에 열린 2018 다둥이가족축제의 모습. /수원시 제공

 

‘수원시 아동친화도’에 대한 긍정적 인식이 2년 전보다 전반적으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수원시에 따르면 시가 최근 아동 관계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8 아동친화도 조사’ 결과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권 ▲안전과 보호 ▲보건과 사회서비스 ▲교육 환경 ▲가정환경 등 6개 항목 모두 2016년 조사때보다 긍정적 인식이 높아졌다.

‘놀이와 여가’ 항목에서 ‘아동이 집 밖에 안전하게 놀 수 있다’는 문항은 ‘매우 그렇다’가 49.3%로 2016년(42.3%)보다 7%P 높아졌다. ‘가끔 그렇다’(42.9%)를 포함한 긍정적 응답은 92.2%에 달했다. 미취학 아동 부모의 51.3%, 아동 관계자의 43.5%가 ‘매우 그렇다’고 답했다.

‘지역 내 놀이터는 장애를 가진 어린이도 이용할 수 있다’는 ‘매우 그렇다’가 24.3%로 2년 전(18.5%)보다 5.8%P 증가했다. ‘가끔 그렇다’를 포함한 긍정적 응답은 58.4%다.

이번 조사는 기존 6개 분야를 비롯해 ‘수원시 특성’, ‘여가·관광 활동’ 등 8개 분야에서 이뤄졌다. 설문은 초등학생 306명, 중학생 337명, 고등학생 284명, 미취학 아동 부모 300명, 어린이 부모 100명, 청소년 부모 100명, 아동 관계자·아동권익옹호자 108명 등 7개 그룹 1535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수원시는 아동의 생활 실태를 파악하고, 아동친화 정책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마련하기 위해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로 조사를 시행했으며, 연구는 이영안 수원시정연구원 연구위원이 담당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9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바 있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