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남부경찰서 녹색어머니회 활동 본격화
수원남부경찰서 녹색어머니회 활동 본격화
  • 박건 기자
  • 승인 2019.04.25 19:41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남부경찰서는 최근 ‘사람이 먼저인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국민의식 개선 및 참여를 우선하는 법국민적 교통안전의식 강화를 추진 중인 가운데 안전한 통학로 확보를 위한 ‘2019년 수원남부경찰서 녹색어머니회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날 발대식에는 박형길 수원남경찰서장을 비롯해 백운석 수원시 제2부시장, 박광온 국회의원 등과 관내 초등학교장과 녹색어머니회 회원 150여 명이 참석, 각 학교 녹색회장단은 책임감을 갖고 학교별 회원들과 함께 학교 주변에서 발생할 수 있는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박형길 수원남부경찰서장은 “어린이들의 통학로 안전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활동을 해온 녹색어머니회 회원들의 노고를 감사하다”며 “경찰과 시민은 공공의 안전과 공동체 치안의 동반자로서 올해도 어린이 교통사고가 없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안전한 교통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적인 역할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남부경찰서는 녹색어머니회 등 협력단체와 함께 지속적인 스쿨존 캠페인을 전개해 아이들에게 올바른 교통습관을 길러주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힘쓰고, 나아가 보행자가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 개선 및 방어보행(서다-보다-걷다)을 확산해 교통체감안전도 향상에 주력할 계획이다. /박건기자 90viru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