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장애인에게 튼튼한 다리가 생겼어요
양평 장애인에게 튼튼한 다리가 생겼어요
  • 김영복 기자
  • 승인 2019.06.11 19:26
  • 댓글 0
  •   11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장구 수리센터, 무료 나눔행사

 

경기도 지체장애인협회 양평군지회에서 운영하는 양평군 장애인 보장구 수리센터가 지난 10일 생활형편이 어렵거나 보장구 구입이 어려운 장애인 8명에게 중고 보장구(전동휠체어, 전동스쿠터)를 수리해 무료로 나눠주는 행사를 진행했다.

특히 원거리에서 온 장애인은 양평군 장애인 보장구 수리센터의 차량으로 직접 배달까지 도왔다. 이날 행사에는 정동균 양평군수를 비롯해 양평군지체장애인협회 임원들이 참석했다.

행사에 참가한 한 이용객은 “비록 새것은 아니지만 다리가 생긴 것처럼 일상생활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며 “너무 행복하다”는 감사의 말을 전했다.

박진수 지회장은 “재활용한 보장구를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 나누어 줄 수 있는 기회가 생겨서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장애인에게 필요한 게 무엇인가를 고민하면서 함께 해 행복한 세상을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양평=김영복기자 ky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